파워서플라이 고장 방치하면 다른 부품도 망가져

파워서플라이 고장때문에 잘못하면 다른 부품까지 망가질 수 있는데, 불안한 전원때문에 메인보드나 비디오카드, CPU 등이 스스로 망가질 수 있고, 경우에 따라서는 사용자가 파워 고장을 미처 생각지 못하고 다른 부품을 만지다 멀쩡한 부품을 망가뜨릴 수도 있습니다.

첫 번째는 파워서플라이 고장 시 사용자의 오판으로 추가 고장이 발생한 예입니다. 컴퓨터가 자주 꺼지는 증상이 있었는데 사용자가 엉뚱한 CPU를 건드리다 오히려 일이 커진 상황입니다.
방열판 고정 핀 4개가 모두 부려졌습니다.
파워서플라이만 교체하면 끝났을 텐데 CPU 쿨러까지 교체하게 된 것입니다.
컴퓨터에 대한 정확한 지식이 없는 상황에서 무턱대고 인터넷 정보만 믿고 컴퓨터 내부 부품을 이것 저것 만지는 것은 결코 좋은 생각이 아닙니다.




두 번째는 파워서플라이 고장 때문에 메인보드까지 망가진 예입니다. 전원이 켜지지 않은 증상이 있어 파워서플라이를 본체에서 분리하니 안에서 뭔가 굴러다니는 소리가 납니다.
분해하여 확인하니 코일이 기판에서 완전히 튕겨 나와서 굴러다니고 있습니다. 기판의 탄 흔적이 꽤나 심각해 보입니다.



위쪽의 고장난 파워가 장착된 컴퓨터의 메인보드입니다. 자세히 보면 탄 흔적이 있는 부품이 보일 것입니다.
결국 이 컴퓨터는 메인보드와 파워서플라이 둘 다 교체하였습니다.




컴퓨터가 자주 꺼지는 증상이 있으면 파워서플라이부터 확인하는 것이 좋습니다. 먼지가 이 정도 쌓이면 제아무리 좋은 제품이라도 견뎌내지 못할 것입니다.
이 제품도 이미 콘덴서 몇 개가 터져 있는 상태입니다.

참고로 파워서플라이는 전원 코드를 제거한 후에도 한참동안은 잔류 전류가 흐르기 때문에 함부로 만지는 것은 위험합니다. 

댓글(8)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