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타 사이드바 가젯이 윈98에 이미 있었다?

윈98 바탕화면입니다. 우측 사이드바가 보이시나요? 비스타 가젯과 거의 똑 같습니다.
윈98에서는 채널 가이드라고 불렀습니다.
언론 매체 홈페이지와 나우누리, 넷츠고, 천린안도 등록되어 있습니다.
채널 가이드나, 비스타 가젯이나 별로 환영받지 못한 것도 똑 같았습니다. 대부분 없애고 사용했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옛날 컴퓨터 책들을 정리하다 그 중 자료로 보관할 것들 사진으로 찍었습니다.
몇 장 뽑아 블로그에 올려봅니다.

이것은 1999년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밀레니엄 버그 관련 내용입니다.
금융업무 마비가 일어나고 비행기가 떨어질 것이라는  별별 흉흉한 말들이 많았었습니다.
다행이 사전 대비가 좋아서인지 별 탈 없이 벌써 2008년이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성매직스테이션 15인치 풀 셋입니다. 본체를 눕히고 모니터를 그 위에 올렸습니다.
하긴 요즘도 관공서 같은 곳에서는  이렇게 사용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슬롯 방식 인텔 CPU를 장착한 컴퓨터 내부입니다.
슬롯에 꽂아서 사용하는 방식이라 접촉 불량 발생시 뺏다 꽂았다를 여러번 반복하다보면, 끝내 사망으로 이어졌던 문제가 많았던 CPU입니다.
그래도 대용량 L2 캐쉬 메모리 장착으로 속도는 짱입니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으로 환율 상승과 원자재 폭등으로 컴퓨터 가격이 올라갈 것이라고 합니다.
98년 IMF 시대 컴퓨터 가격도 지금 상황과 비슷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멀티미디어 컴퓨터 풀 셋입니다. 대형 스피커에 노래방용 마이크가 눈에 띕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이크로소프트 한글윈도우 3.1 로고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윈도우 3.1 프로그램관리자 창입니다. 한 화면에서 컴퓨터의 모든 작업을 관리합니다.
이때는 윈도우 화면에 진입하기 위해서 C:\WIN을 입력해야 했습니다.
운영체제 전부를 압축 파일로 플로피 디스켓에 백업을 했다가 문제가 발생하면, 백업 파일을 하드디스크에 풀어주는 것으로 해결 했던 생각이 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텔 CPU 계보입니다.
작동 클럭을 보면 486DX 모델이 최고 100MHZ로 표시되고 있습니다.
지금은 대부분 3,000MHZ 이상이죠. 게다가 쿼드코어까지.( 3천짜리 4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가형이지만 성능은 좋았던 사이릭스 CPU 로고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텔과 끝까지 싸우고 있는 AMD의 AMD-K5 66MHZ CPU 로고입니다. 윈도우 로고가 우측 하단에 삽입되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급형 컴퓨터에 장착한다는 인텔 펜티엄 프로 CPU 로고입니다.
비싼 가격과 32비트 처리방식 최적화로 워크스테이션 같은 고성능 컴퓨터에 사용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료를 정리하다보니 길어봐야 겨우 10년을 조금 넘긴 시간인데, 컴퓨터의 엄청난 발전 속도에 그저 놀랄 따름입니다.
앞으로 10년 후의 컴퓨터 성능이 정말 기대가 됩니다.




댓글(6)

티스토리 툴바